‘언니네쌀롱’ SBS기자출신 안현모 근황 나이 성형 남편? ­

통역사 겸 방송인으로 활동중인 안현모가 6일 ‘언니네 쌀롱’에 출연했다.

>

​2020년­ 나이 38세인 안현모는 SBS 기자 출신으로 당시 ‘기자계의 신민아’로 불릴 정도로 뛰어난 외모를 소유하고 있는 대원외국어고등학교와 서울대학교를 졸업한 수재로 알려진 바 있다.​키는 170cm정도 된다고 하네요..얼굴이 작아서 더 커보입니다.

>

​‘언니네 쌀롱’에 라이머의 부인이자 통역사 안현모가 방문했다.​6일 방송된 MBC ‘언니네 쌀롱’에서 안현모는 더운 나라 여행을 위한 휴양지룩을 요청했다. ​안현모는 “친구와 여행을 가면 사진을 많이 찍지 않느냐. 평소엔 여행을 가도 언제 찍은지도 모를 정도로 대충 입고 다닌다. 전적으로 믿고 있다. 머리 자르는 것도 좋고 다 좋다”고 부탁했다. ​또한, 안현모는 “일정이 없을 때는 브랜뉴뮤직 회사 티를 입고 다닌다”며 “남편이 애석하게 생각한다. 제가 너무 거지같이 하고 다니니까 ‘누가 보면 내가 못 버는 줄 알아. 좀 사 입어’라고 말한다”라고 털어놨다. ​먼저 이사배가 더위에도 끄떡없는 트로피칼 메이크업에 나서 화사하면서도 자연스러운 메이크업을 완성시켰다.​이어 한혜연은 따뜻한 나라에 어울리는 화려한 무늬가 특징인 에스닉 룩, 어깨 노출이 있는 시원한 스타일의 베어숄더룩, 맥시 드레스를 권했다. 베어숄더룩을 입은 안현모는 “이거 더 위로 올려야 하는 거 아니에요”라며 어색해했다. 하지만 이내 쑥스러워하는 모습으로 등장한 안현모의 모습에 출연진은 “어깨선이 너무 예쁘다”며 감탄을 자아냈다.​

>

​안현모의 남편은 라이머인데요.그는 현재 브랜뉴뮤직 대표직에 있으며, 음악PD, 가수로 활동중이라고 합니다.

‘언니네쌀롱’을 본 네티즌들은 안현모의 미모와 관련해​”원래 이쁜애를 데려다 뭐하는거죵?”​”엥간한 여배우 보다 이쁜듯”​”진짜 코리안 뷰티라고 하면 안현모내보내도 될듯”​”이미 완전체인 사람을…”​

언니네쌀롱 : 스타의 의뢰를 받은 대한민국 최고의 전문가들이 프라이빗한 살롱에 모여 스타의 머리부터 발끝까지 완벽 변신시켜주는 신개념 메이크 오버 토크쇼.​그런데 이미 완벽한 사람을 데려다가 꾸미는 해프닝이라고 생각한 네티즌들이 많았는데요.게다가 학력도 서울대, 외국어도 능통하다고 하니, 완전체라고 불릴만 하네요.이번 프로그램을 통해서 안현모의 미모와 학력을 다시한번 부각하는 일이 되었네요.​​